첫 월급으로 가장 하고 싶은 일?

40대 이상은 저축, 2030은?

선수현 기자 |  2020.06.05

첫 월급을 받으면 ‘플렉스’하고 싶다는 취업준비생이 10명 중 4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플렉스(FLEX)는 고가의 물건이나 귀중품을 뽐내거나 과시하는 의미로 SNS 등에서 주로 사용되는 용어다.

취업 포털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신입직 취업을 준비하는 취업준비생 2637명을 대상으로 ‘첫 월급을 받으면 가장 하고 싶은 일’에 대해 물은 결과 ‘부모님 선물 준비’라고 답한 비율이 73.0%로 가장 많았다. 이어 ‘나를 위한 고가의 선물 구입’이 38.1%로 나타났다. 취준생 10명중 약 4명이 첫 월급을 받으면 평소 갖고 싶었던 고가의 물건을 구입해 ‘플렉스’하고 싶다고 답한 것이다.

다음으로는 ‘국내외 여행’(33.8%), ‘목돈 마련 위한 금융상품 가입’(28.8%), ‘빚 상환’(15.9%) 등의 답변이 있었다.

flex.jpg
ⓒ잡코리아

실제 직장인들은 첫 월급을 어떻게 사용했을까? 20대와 30대 직장인들의 첫 월급 사용처는 취준생들의 답변과 비슷했다. 그러나 40대 이상 직장인들의 첫 월급 사용처는 다소 차이가 있었다.

직장인 635명을 대상으로 ‘과거 첫 월급을 어떻게 사용했는지’ 조사한 결과에서 ‘부모님 선물 마련’이라고 답한 비율이 20대(65.9%), 30대(50.0%), 40대 이상(55.3%) 모두 가장 많았다. 20대와 30대에서 ‘나를 위한 고가의 선물 구입’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각각 31.0%, 34.9%로 ‘부무님 선물 마련’에 이어 높게 나타났다. 반면 40대 이상은 39.4%가 ‘목돈 마련을 위한 금융상품 가입’이라고 답해 세대별 첫 월급 사용에 대한 차이가 드러났다.

‘목돈을 마련해서 가장 하고 싶은 일’에서도 세대별 차이가 있었다. 전체 응답자 10명 중 7명꼴인 69.7%가 1순위로 ‘내 집 마련’을 꼽았는데, 이런 답변은 20대 70.4%, 30대 64.7%, 40대 이상 66.0%로 고루 높았다. 2순위부터는 연령별 차이가 뚜렷했다. 20대는 ‘평소 갖고 싶던 고가의 물건 구입’(28.0%), ‘금융상품 재테크’(25.4%), ‘진학·해외유학’(23.4%), ‘빚 상환’(21.1%) 등을 꼽았다.

30대는 ‘내 집 마련’에 이어 ‘빚 상환’(32.8%), ‘평소 갖고 싶던 고가의 물건 구입’(25.3%), ‘금융상품 재테크’(24.4%), ‘결혼 비용’(20.7%)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40대 이상은 ‘내 집 마련’ 다음으로 ‘금융상품 재테크’나 ‘금융상품 이외의 재테크’가 각 28.7%로 다음으로 높았고, 이어 ‘빚 상환(25.5%)’ 순으로 답변이 높아 세대별 차이를 보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보내기
  • 목록 
  • 프린트
나도 한마디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today's pick

magazine 인기기사

topp 인기기사

daily 인기기사

더 볼만한 기사

10개더보기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독자팀)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