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pick

magazine 인기기사

topp 인기기사

daily 인기기사

혹자는 이렇게 말했다. “잘 부른 노래에는 칭찬이 달리고, 명곡에는 사연이 달린다”고. 선우정아가 부른 ‘도망가자’ 댓글에는 숱한 이들의 애달픈 사연이...
[2021년 10월호]
한때 강다니엘은 하나의 현상이었다. 2017년에 등장한 스물두 살의 오디션 연습생은 그해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이 됐고, ‘도대체 왜 강다니엘인가’...
[2021년 09월호]
profile 두꺼비의 양서류증명서 작성 사유: 양서류 등록 등에 관한 양서류 법률 부칙 출생연도 : 1924년 추정 출생지 : 평안남도 ...
[2021년 08월호]
캐릭터 시장의 판도를 뒤흔든 무서운 녀석이 나타났다. 볼록 튀어나온 배, 거대한 등판, 눈은 또 어찌나 큰지. 그런데 이 녀석, 덩치는 산만 한데 귀엽...
[2021년 08월호]
한국은 ‘BTS 보유국’이다. 지난 5월에는 전 세계 맥도날드 매장에 BTS 세트가 생겼다. 해외에서 한글이 새겨진 햄버거 세트를 먹는 일, 한...
[2021년 07월호]
가수는 노래를 따라간다 했던가. 2017년 발매한 브레이브걸스의 ‘롤린(Rollin’)’은 사랑하는 이의 곁을 맴도는 애타는 마음을 담은 노래다. 주문...
[2021년 06월호]
가장 먼저 브레이브걸스에 합류한 민영은, 멤버들이 떠난 뒤에도 가장 마지막까지 숙소에 남아 있었다. “갈 데가 없었다”고 했지만, 사실 그룹에 대한 애...
[2021년 06월호]
팬들이 유정을 부르는 대표적인 애칭은 ‘꼬북좌’, 비공식 애칭은 ‘남부장’이다. 그의 행실이 부장처럼 소탈해서다. 그는 관찰예능에서 화보 촬영에 앞서 ...
[2021년 06월호]
데뷔가 세 번이나 무산됐을 때, 이렇게 끝나나 보다 했다. 하지만 브레이브걸스가 찾아왔고 데뷔가 얼마나 어려운지 알기에 무명의 시절도 견디고 버텼다. ...
[2021년 06월호]
얼마 전까지 유나의 내면은 황량했다. 그는 브레이브걸스가 알려지기 전에도 간간이 자신의 일상을 담은 라이브방송을 진행했다. 불과 세 달 전만 해도 거기...
[2021년 06월호]
싱어송라이터이자 작가, 제주의 작은 서점 ‘책방 무사’의 주인장인 요조는 우리 시대 배려와 사려 깊음의 어떤 롤모델의 하나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타인...
[2021년 05월호]
다능인(多能人). 뭐든 잘하는 사람을 말한다. 그 대척점에 한 우물 유형이 있다. 일찌감치 한 분야에 매진해 그 분야 전문가가 되는 사람들. 한 우물형...
[2021년 04월호]
다능인(多能人). 뭐든 잘하는 사람을 말한다. 그 대척점에 한 우물 유형이 있다. 일찌감치 한 분야에 매진해 그 분야 전문가가 되는 사람들. 한 우물형...
[2021년 04월호]
“헤헤헤” “흐흐흐”. 청량감 높은 웃음소리가 폭죽처럼 팡팡 터졌다. 전달력과 전염력이 높아 함께 있는 사람들도 빙그레 웃음 짓게 만드는 소리. ...
[2021년 03월호]
“세상이는 번식장에서 가장 먼저 꺼낸 아이예요. 애초에는 나이가 많은 줄 알았어요. 앞니도 빠지고, 아래 송곳니도 다 부러져 있고, 털도 듬성듬성하고 ...
[2021년 02월호]
그가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2번을 연주하는 영상을 본 적이 있다. 1악장 첫 여덟 마디에서 생의 모든 감정이 한꺼번에 휘몰아치듯 밀려오는 느낌을 ...
[2021년 01월호]
# 섬세하면서도 뭉근한 위로의 결 〈내가 죽던 날〉은 위로에 관한 영화다. 그 위로는 “내가 네 곁에 있어줄게” 같은 단선적인 위로가 아니다. “...
[2020년 12월호]
# 김혜수의, 김혜수를 위한 박지완 감독은 “김혜수에게 많은 빚을 진 영화”라고 했다. 김혜수를 염두에 두고 시나리오를 쓴 것부터 그렇고, 김선영...
[2020년 12월호]
이찬원을 인터뷰하고 싶다는 생각이 강렬하게 든 건 댓글 때문이었다. 트로트 팬덤 분석기사에 달린 이찬원 팬들의 댓글은 결이 달랐다. TOP6 트롯맨들이...
[2020년 11월호]
20년 넘게 트로트 외길 인생을 걸어왔지요. 당시 트로트는 흘러간 옛 노래이고, 어른들의 장르로 치부됐는데요, 비주류로서 겪은 상처 같은 건 없었나...
[2020년 11월호]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독자팀)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