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 김구라 '공개저격' 왜?

콩트 출연 후배들이 어땠길래

이훈 객원기자 |  2020.07.31

라디오 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개그맨 남희석이 지난 29일 소셜미디어에 쓴 글이 온라인을 넘어 예능계를 들썩거리고 있다. 그가 개그맨 김구라를 사실상 공개 저격했기 때문이다.

kim_nam.jpg
김구라 남희석 라디오스타 인사 장면 ⓒMBC '라디오스타' 홈페이지

남희석이 쓴 글이 20분 뒤에 없어졌는데 연예 매체들이 논란이 되자 남희석이 삭제를 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그러자 남희석은 이튿날인 30일 다시 소셜미디에 두 번쩨 글을 올려 논란이 되자 삭제했다는 것은 오보. 20분 정도 올라있었는데 ㄱ작가 걱정 때문에 논란 전에 지움. 이미 퍼진 거 알고 있었음”이라고 해명했다.

남희석은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서 그가 왜 갑자기 김구라 관련 글을 올렸냐는 분위기가 형성된 듯하자 돌연, 급작. 아니다라며 작심한 듯 글을 적었다.

몇 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입니다. 자료화면 찾아보시면 아실. 혹시 반박 나오시면 몇 가지 정리해서 올려 드리겠음. 공적 방송 일이기도 하고 (김구라와) 개인적 연락하는 사이도 아니다라는 얘기다.

남희석은 혹시 이 일로 라스’(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가) ‘이제 등 안 돌릴게같은 것으로 우습게 상황 정리하시는 것까지는 이해라면서 콩트 코미디 하다가 떠서 라스나갔는데 개망신 당하고 밤에 자존감 무너져 나 찾아 온 후배들 봐서라도 그러면 안 되심. 약자들 챙기시길이라고 토로했다.

김구라는 독설 형태의 개그로 예능계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한 인물이다. 인터넷 방송에서 성역 없는 비판과 상대방에 대한 거친 말로 유명세를 탄 그는 지상파 예능 프로그램으로 넘어와, 그 강도는 약해졌지만 색깔을 유지하며 인기를 누렸다.

특히 지난해 연말 ‘2019 SBS 연예대상에서 지상파 연말 예능 시상식의 돌려먹기식 상 나눠주기, 후보자 구색 맞추기 등을 비판하는 촌철살인 발언으로 역시 김구라라는 호평을 듣기도 했다.

MBC TV ‘라디오스타는 그런 김구라의 특징을 가장 잘 반영한 프로그램으로 장수하고 있다. 이에 따라 남희석이 이번 지적에 일부에서 “13년간 저런 콘셉트였는데 갑자기 트집이냐라며 의아하다는 반응을 보이는 이유다

하지만 남희석이 계속 인내했으나, 후배들이 연이어 라디오스타출연 이후 의기소침해지는 것을 보고 마침내 폭발했다고 보는 시선도 있다. 아이디어를 수없이 짜야 하는 콩트에 출연하며 힘겹게 인지도를 쌓고 겨우 인기를 얻은 후배 개그맨들이 말 위주의 개그를 하는 김구라로부터 무시당했다는 섭섭함이 드러났다는 것이다.

앞서 남희석은 지난 20173라디오스타에 개그맨 조세호, 남창희와 함께 출연했었다. 김구라와 라디오스타 측은 31일 오전 현재 따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보내기
  • 목록 
  • 프린트
나도 한마디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6건의 글이 있습니다. 작성일순 | 찬성순 | 반대순
  김종현   ( 2020-08-0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같은 개그선배가 김구라 비판하는거 칭찬하고 싶다...
 김구라의 안하무인 진행의 문제는 하루 이틀의 문제도 아니고 본인의 자질이나 저속한 인격은 이미 공공연한 사실인데도 그걸 감싸고 도는 피디나 그걸 이용해먹는 방송관계자들의 몰상식이 불러온 참사다... 언제까지 시청자들이 저런 쓰레기 같은 진행자의 악취나는 개그를 계속 들어줘야 하는지 참 고역스럽다..
 김구라 현상은 최근 유투브 크리에티터들의 조롱과 욕설을 배설하여 돈을 벌고 그것을 부추기는 팬덤 문화와도 무관하지 않다고 본다.. 가장 큰 문제는 아무런 죄의식도 느끼지 않는 쓰레기 제작자와 피디들의 일조하고 방관하는 태도이다...
  임피디   ( 2020-08-0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라스도 유치뽕이고 만드는 제작진 입장도 웃기고. 김구라도 .그 캐릭터라도 보기싫다.채널 안봄
 
  프리덤   ( 2020-08-0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인성이 좋든 안좋든 캐릭터이든 아니든 1시간동안 김구라씨의 태도를 봐야하는 시청자 입장으로서 불편한건 사실이에요 아무리 캐릭터라해도 도가 지나쳐보일때가 많고요..
  문갱   ( 2020-08-0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김구라가 뜨기 이전에 김구라의 방송 100분의 1이라도 들어보면 알게될듯 싶네요. 인성이 어떠한지... 지금도 라스를 보면 김구라의 말과 행동들이 불편해 보일때가 많아요. 오죽하면 게스트들이 라스에서 김구라 대응법이라던지 김구라 맘에 드는법을 공부해서 왔다고 방송이서 말하겠어요. 본인이 남들 깔때는 신나게 삿대질 하면서 까고... 정작 게스트들이 본인 저격을 하면 아예 쳐다보지도 않고 어디서 개가 짖나 하는 표정으로 토크 마무리 하려고 하고... 정말 보기 불편해서 라스도 잘 안보네요. 그래서 김구라 나오는 방송 은 믿고 거릅니다.
  안동사람   ( 2020-07-3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김구라씨 예전에 진짜 인기있을때 안동왔었는데 막창집에 한잔하러..근데 20대중후반인 내가 취해서 싸인해달라했더니 젊잖게 사진도 같이 찍어주고 이런저런 이야기도 하고 좋은사람 같더라 동내 아저씨같은 뭐라하지맙시다
  S3   ( 2020-07-31 )    수정   삭제 찬성 : 반대 :
김구라를 비난할수 있는건 대중의 판단이지 남희석의 한마디가 아니다. 여태것 김구라의 컨셉을 그렇게 보고 웃다가 남희석의 한마디에 비난을 하다니...남희석 본인도 홍석천 씨를 저격했엇다면서 누가 누굴 비판할려면 거울을 봐라. 과연 내가 누굴 비판할만큼 잘살아 왔는지... 내로남불은 되지말자.

더 볼만한 기사

10개더보기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독자팀)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