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pick

magazine 인기기사

topp 인기기사

daily 인기기사

GS25·경찰청·이마트도 피해가지 못한 그 손

불매운동으로 이어진 젠더갈등, 피해는 대리점주 몫

선수현 기자 |  2021.05.05

GS25가 젠더갈등 논란에 섰다. 불씨를 당긴 건 지난 1일 GS25가 홍보용으로 만든 이벤트 포스터. 여기에 여성주의 커뮤니티 ‘메갈리아’의 상징물을 사용해 남성을 조롱했다는 주장이 나온 것이다.

210505_2.jpg
메갈 논란이 된 GS25의 이벤트 포스터. 결국 GS25는 두 차례에 걸쳐 포스터를 수정했다.

GS25가 처음 제작한 포스터에는 소시지를 집는 손 모양이 등장한다. 이를 두고 한국 남성의 성기 크기를 조롱하는 뜻을 담은 ‘메갈리아’ 로고와 비슷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또 포스터 속 ‘Emotional Camping Must-have Item(감성 캠핑 필수 품목)’ 영어 끝 단어를 연결해 거꾸로 읽으면 ‘메갈’(megal)이 된다는 해석도 이어졌다. 해당 표현은 영어 문법에 맞지 않는 문장이다.

메갈리아는 여성주의 커뮤니티로 여성혐오를 그대로 남성에게 돌려준다는 취지로 만들어져 주목받았다. 그러나 지나치게 남성혐오적으로 혐오를 혐오로 대처한다는 비판의 목소리도 적지 않았다.

GS25는 즉각 포스터를 수정했으나 하단에 달과 3개의 별 모양을 추가하며 다시 논란이 됐다. 이 마크가 서울의 한 대학교 여성주의학회 마크와 비슷하다는 비판이 일었다.

남성 누리꾼들은 GS를 ‘GirlS’ ‘Gril Scout’ 등으로 부르며 각종 커뮤니티와 사과문 댓글 등에 불매 의지를 피력했다. 이에 일부 여성 누리꾼들이 GS25를 지지하며 예기치 않은 젠더갈등으로 확산된 것이다. 피해는 고스란히 GS25 점주들에게 돌아갔다.

20210505_3.jpg

논란은 주가에까지 영향을 미쳤다. GS리테일 주가는 3일 3만 4950원(-2.37%), 4일 3만 4900원(0.14%)을 기록했다. 종목토론방에서도 해당 이슈를 둘러싼 갑론을박이 계속됐다.

결국 GS25는 사과문을 냈다. GS25는 2일 “논란이 되고 있는 영어 문구는 포털사이트 번역 결과를 바탕으로 표기하였으며 이미지 또한 검증된 유료 사이트에서 힐링 캠핑, 캠핑이 키워드인 디자인 소스를 바탕으로 제작되었다”고 밝혔다. 하지만 점주들의 고통을 헤아리지 못했다는 사과라는 지적에 4일 GS25 조윤성 사장 명의로 사과문을 다시 올렸다. 

조 사장은 “1만 5천여 경영주님들 한분 한분, 그리고 GS25를 애용하고 아껴주시는 고객여러분 모두에게 피해와 큰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과드린다”며 “캠핑을 주제로 한 포스터 제작을 위해 유료 사이트에서 ‘캠핑’, ‘힐링’이라는 키워드로 다운 받은 이미지를 사용하였으나, 디자인 요소에 사회적 이슈가 있는 부분을 인지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shutterstock_1770564185.jpg
ⓒshutterstock

GS리테일은 과거에도 국방부 캠페인에 메갈 상징물인 ‘월계수’를 넣어 비판 받은 적이 있다. 메갈 논란이 휘저은 곳은 GS만이 아니다. 경찰청은 지난달 배포한 개인형 이동장치(PM) 관련 개정 법안을 소개하는 카드뉴스에 메갈리아의 손 모양이 들어 있다는 지적에 이미지를 수정했다. 이마트24는 최근 ‘별도 따줄게’ 이벤트 포스터 속 하늘을 가리키는 남성의 손 모양이 메갈리아 손 모양과 유사하다는 주장이 제기된 후 남성의 손을 오토바이 핸들을 잡고 있는 디자인으로 교체했다. 

GS25를 기점으로 CU,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등 편의점의 제품 홍보 포스터 곳곳에도 과자를 집으며 등장한 해당 손 모양을 비난하는 글이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다. 그러나 과잉 확대 해석은 경계할 필요가 있다. 물건을 집어 들 때 두 손가락을 사용하는 모양은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제스처이기 때문이다. 1차 책임은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지 못한 업체에 있지만, 그 피해는 대리점주 등 엉뚱한 곳으로 불똥이 튈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둬야 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보내기
  • 목록 
  • 프린트
나도 한마디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1건의 글이 있습니다. 작성일순 | 찬성순 | 반대순
  김까프   ( 2021-05-05 )    수정   삭제 찬성 : 9 반대 : 0
오해석 과해석 한적 없다 조금이라도 쉴드치려하지마라, 저얼대 안간다 gs25, 이제껏올린 남혐포스터만든 모든 임직원및 외주직원 자르고, 회사차원 고소때리고, 남혐포스터 만든만큼 여혐포스터 만들어라 그전엔 저얼대 안가

더 볼만한 기사

10개더보기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독자팀)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