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타임교육, 최고의 입시 관리를 목표로 미래탐구 강동 직영 캠퍼스 설립

- 직영 체제로, 복잡한 입시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 가능한 통합적 교육 서비스 제공
- 2022 입시 설명회, 고교 분석 설명회, 학부모 입시 교실 등 개원 행사 진행
사진: (주)타임교육 제공
전국 최대의 오프라인 학원 그룹인 (주)타임교육이 강동 지역에 미래탐구 학원을 직영으로 설립한다. 타임교육 직영의 강동 미래탐구는 학교별 내신 관리부터 수능과 논술을 아우르는 종합적 교육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11월 1일에 개원할 예정이다. 개원 기념 행사로, ‘대입 팩트 체크! 2022 입시 설명회’, ‘고교 분석 설명회’, ‘학부모 입시교실’ 등을 기획하고 있다.

강동 미래탐구의 개원 기념 행사 중, ‘대입 팩트 체크! 2022 입시 설명회’는 10월 25일(목) 고덕동의 4H 본부에서, 중등 학부모를 대상으로 오후 7시부터 진행된다. 연사인 이해웅 타임교육 입시센터 총괄 소장이 진행하는 설명회에서는 정시모집 확대 등 입시 제도 변화의 실질적 의미를 분석하고, 그에 따른 고등학교 선택 및 학년별 대응 전략을 모색한다. 강동 미래탐구(02-3426-8253)를 통해 신청자를 받는다.

11월 7일(수)에 진행되는 ‘고교분석 설명회’에서는 강동구 고덕, 명일 지역에 위치한 8개 학교(강동고, 광문고, 명일여고, 배재고, 상일여고, 성덕고, 한영고, 한영외고)에 대한 상세한 분석을 통해 중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고교 선택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한다. 연사로 나서는 최문철 타임교육 학원사업부 북부 본부장은 8개 학교의 입시 실적, 교과 과정, 교내 활동의 특징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설명회는 오후 7시에 시작하며, 신청 방법과 장소는 ‘대입 팩트 체크! 2022 입시 설명회’와 동일하다.

이외, 중3 학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학부모 입시 교실은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1차는 10월 31일(수), 11월 1일(목), 2차는 11월 13일(화), 11월 15일(목) 각각 이틀간 강동 미래탐구 학원에서 진행되며, 참가 신청은 위 행사와 동일하다. 입시 전문가인 김준석 미래탐구 학원장이 직접 연사로 나서 학생부 종합전형, 논술전형, 정시모집 등 입시 제도의 전반적 특징에 대해 강의한다. 또한 생활기록부의 분석 방법과 대학별 입시 전형의 특징도 함께 다룰 예정이다.

이번에 개원하는 강동 미래탐구 학원은 학생의 학습 수준에 맞춘 고등학교 전 학년 대상의 내신과 수능 대비반을 운영하는 동시에, 논술과 입시 컨설팅 등 입시에 필요한 종합적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과목별 강좌와 강사에 대한 정보는 강동 미래탐구 학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예비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종합반 프로그램 ‘윈터스쿨’은 11월 19일(월)에 개강하며, 전일제 수업과 학습 관리 프로그램을 갖추고 참가 학생을 모집한다. 윈터스쿨에 대한 상세한 정보도 강동 미래탐구 홈페이지 또는 네이버 밴드(band.us/@kdmirae)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2018년 10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보내기
  • 목록
  • 프린트
나도 한마디는 로그인 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201908

201908

구독신청
낱권구매
전체기사

event2019.08

event
event 신청하기

더 볼만한 기사

10개더보기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30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