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인 소설집 《말이라 불린 남자》 발간 기념 북콘서트

문화예술단체 종삼포럼이 주최하고 한국작가회의와 문학나무가 후원하는 박 인 소설집 《말이라 불린 남자》 발간 기념 북콘서트가 1월 13일 오후 3시 서울 혜화동 마로니에공원 다목적홀에서 열린다. 이번 콘서트는 ‘일곱 개의 발을 돌보는 남자’를 주제로 발을 돌보는 발 전문가, 발에 사는 영혼을 불러오는 화가, 이 세상 가장 낮은 발밑에 놓인 고통을 껴안은 작가로 자리 잡은 박 인의 이야기를 다양하게 풀어낸다. 소설집의 작품 해설과 함께 노래공연, 단막극, 그림감상, 대담, 낭송 등의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박 인의 첫 작품집인 《말이라 불린 남자》에는 표제작과 ‘귀신을 보았다’ 등 7개 소설을 묶었다. 더불어 소설가 이시백 등 7명의 시인, 작가, 연극인, 평론가의 평설과 류 근 시인의 짧은 감상을 실었다. 중간 중간 징검다리처럼 박 인 작가의 그림 작품이 작품의 흐름을 쉽게 이끌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보기 드문 족부의학자이자 화가로도 활동하는 박 인 작가의 아우라가 작품집 곳곳에 도저하게 나타난다.

박인의 소설쓰기는 인간에 대해 연민의 끈을 놓지 않는데 힘이 있다. 이면에 자리하는 부채의식이 중요한 동기로 작용하고, 원죄의식으로 치부해버릴 수 없는 살아남은 자의 슬픔이 있다. 삶에 매달릴수록 삶의 허기를 떨칠 수 없는 사람들을 대신해서 그는 무언가 할 일을 소설쓰기에서 찾고 있다. 그러므로 박 인의 소설은 현실 모순에 저항하는 기록이다. 카뮈처럼 부정하며 반항하는 작가로 거듭나길 욕망하고 있음을 이 작품집 속에서 보여주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행사를 주최하는 종삼포럼은 김종삼 문학정신의 선양에 힘쓰고 있는 문화예술단체이다. 계절마다 종삼음악회를 개최하고 있고, 올 봄에 종삼문학전집 출간을 준비하고 있다. 박 인 소설가는 종삼포럼 운영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 2018년 01월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보내기
  • 목록
  • 프린트
나도 한마디는 로그인 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201810

201810

구독신청
낱권구매
전체기사
lg 광고

event2018.09

event
event 신청하기

더 볼만한 기사

10개더보기
상호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