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주메뉴

  • cover styory
  • focus
  • lifestyle
  • culture
  • human
  • community
    • 손글씨
    • 1등기업인물
    • 나도한마디
    • 기사제보
  • subscription
  1. 필자의 다른기사
총 40건의 글이 있습니다.
[커버스토리] 2017년 05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오빠, 가만히 좀 있어!” 김남길(37)에게 천우희(30)는 이렇게 말했단다. 진중하고 외로운 캐릭터를 주로 맡아온 김남길은 왠지 해야 할 말 그 이상은 하지 않을 것 같고...
[커버스토리] 2017년 04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강예원과 둘이서 주연을 맡은 〈비정규직 특수요원〉에서 그의 캐릭터 설명은 이렇다. ‘사건 해결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경찰청 미친X 형사 나정안’. 불과 2년 만에 ‘절세 미녀’에...
[] 2017년 03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대본에서는 다른 묘사 없이 ‘깜짝 놀랄 정도로 멋지게(stuning)’라고만 적혀 있던 장면이다. 엠마 스톤이 촬영장에서 라이브로 부른 노래가 삽입된 이 장면은 감독이 바라던 것만...
[커버스토리] 2017년 03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영화 〈조작된 도시〉의 시작과 끝에서 배우 지창욱(30)은 나지막한 목소리로 천상병 시인의 ‘나무’를 읊는다. 이 영화는 사회의 비주류, 즉 ‘썩은 나무’로 취급받던 이들이 자신이...
[커버스토리] 2017년 02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영화 〈여교사〉(감독 김태용)에서 김하늘이 연기한 효주는 사랑을 받지 못할 뿐만 아니라, 모멸과 수치를 견뎌야 하는 여자다. 기간제 교사이기 때문에 결혼과 임신을 하지 않겠다는 계...
[커버스토리] 2017년 01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미씽〉 속 공효진이 맡은 한매는 한국말이 어눌한 중국인으로, 워킹맘 지선(엄지원)의 아이를 지극정성으로 돌보는 보모다. 어느 날 한매는 자신이 돌보던 아이를 유괴해 달아나고, 아...
[커버스토리] 2016년 11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생존을 위해 더 악랄해지는 중년 연기 정우성이 맡은 한도경은 추악한 주변 상황과 더불어 악인이 되는 인물로, 생존을 위해 점점 악랄해지는 캐릭터다. 그는 형사임에도 불구하고 ...
[문화] 2016년 09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부재와 죽음으로 삶을 위로하는 능력 고레에다 감독의 신작 〈태풍이 지나가고〉(7월 27일 개봉)는 되고 싶은 게 되지 못한 어른들에게 ‘괜찮다’라고 말해주는 영화다. 8월 7...
[] 2016년 07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박찬욱 감독이 〈아가씨〉의 오디션을 보러 온 1500명의 여배우 중 신인 김태리를 숙희로 점찍은 데는 그의 까만 눈동자가 한몫했을 것이다. 그는 그 눈동자를 빛내며 언제나 뭔가를 ...
[커버스토리] 2016년 07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재미있게 꼬인 에로틱 스릴러” 6월 14일 현재 〈아가씨〉는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극장가에서 한국 영화 흥행을 주도하고 있다. 이 작품은 지난 5월 열린 칸 국제...
[라이프스타일] 2016년 06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성공한 정・재계 인사들이 찾는 맞춤 정장 정・재계 인사들의 정장을 만들어온 것으로 유명한 ‘장미라사’가 설립 60주년을 맞았다. 과거 여의도 대형 음...
[커버스토리] 2016년 04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순수성과 잔인성이 공존하는 캐릭터 〈널 기다리며〉를 만든 모홍진 감독은 애초에 희주를 남자로 설정했다. 하지만 심은경(23)을 만난 뒤, 그를 캐스팅하기 위해 모 감독은 주인...
[문화] 2016년 03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허우샤오시엔(侯孝賢, 69) 감독은 초등학교 시절부터 형과 함께 무협 소설을 즐겨 읽었다. 동네 도서 대여점에서 무협 소설을 한 질씩 통째로 빌려 오는 역할을 도맡았다. 형이 책을...
[문화] 2016년 02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1000화를 하루 앞둔 12월 17일, 서울 플라자 호텔에서 만난 조석 작가는 “인터뷰 오기 전까지 30분밖에 못 잤다”고 했다. “9년 넘게 오후 2시에 일어나 일을 시작해서 아...
[] 2016년 01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백지 같은 얼굴이 매력 모델 최소라가 런웨이에서 낭창낭창하게 걸을 때마다 동그랗게 툭 튀어나온 어깨뼈가 흔들렸다. 하늘거리는 천 조각을 툭 걸친 하얀 갈대가 산들바람에 흔들리...
[커버스토리] 2016년 01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국민 첫사랑’ 이미지는 넘어야 할 산 “아무래도 여러 활동을 병행해왔기에 시간도 많이 흘렀고, 개인적으로도 다음 영화는 신중하게 하고 싶었어요. 그래서 오랜 시간이 걸렸던 ...
[커버스토리] 2015년 11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허종호 감독의 〈성난 변호사〉 주인공 변호성 변호사는 승소 확률 100%를 자랑한다. 일명 ‘변변’이라고 불리는 그는 “이기는 게 곧 정의”라는 말을 달고 살면서 허세 섞인 잘난 ...
[문화] 2015년 10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안국진(35) 감독이 연출한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라는 영화 제목에 수긍이 간다. 수남은 모두가 성실하지만 불행하게 사는, 이상한 나라에 뚝 떨어진 것 같다. 안국진 감독은 “동...
[] 2015년 10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광복절 다음 날인 8월 16일 오후, 일본 시코쿠(四國) 지방 도쿠시마(德島)현 향토문화회관에서 한일(韓日) 국교 정상화 50주년 기념공연 〈친구〉(友)가 열렸다. 한국과 일본의 ...
[] 2015년 09월호 / 변희원 조선일보 기자
“내가 만들수 있으면 하루 종일 만들어줄 수 있을텐데… 그렇지 못해서 미안해요. 사실 정규직, 비정규직 이런 거 전 잘 몰라요. 이런 사회 자체는 어르신들이, 어른들이 만들어놨죠....

1 2 

하단메뉴

상호 : (주)조선뉴스프레스 | 대표이사 : 김창기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 통신판매 신고번호 : 제2015-서울마포-0073호
서울 마포구 상암산로 34 DMC 디지털큐브빌딩 13층 Tel : 02)724-6834, Fax : 02)724-682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현선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