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pick

magazine 인기기사

topp 인기기사

daily 인기기사

우리에게는 / 자유의 태양 / 빛나리 / 불행의 쇠사슬을 / 끊어내고 유쾌하게 1981년 다시 방문한 멕시코에서 제2의 도시 과달라하라로 발걸...
[2022년 05월호]
대우주 / 바라보는 마음도 / 빛나리 / 이 별 저 별 / 우리 벗 가족이로구나 마음은 우주보다도 넓습니다. 마음을 크게 열면 태양도 달도 별...
[2022년 04월호]
언제나 / 고락을 함께 / 감격의 / 보우(寶友)와 걷노라 / 노랫소리 드높이 사랑하는 한국의 벗들은 “사랑하는 향토의 번영을 위해서라면 어떤 ...
[2022년 03월호]
“엘리자가 말했어요. 세상은 생각대로 되지 않는다고. 하지만 생각대로 되지 않는다는 건 정말 멋진 것 같아요. 생각지도 못했던 일이 일어난다...
[2022년 03월호]
“태산같이 높으거라 / 바다같이 깊으거라 / 자장자장 우리 아기 잘도 잔다” 이웃나라 한국에서 전해 내려오는 자장가의 한 구절입니다. 이 얼마...
[2022년 02월호]
“인생은 반복이다. 반복에 지치지 않는 자가 성취한다.” 윤태호 〈미생〉 작가 쳇바퀴 같은 일상이 직장인의 삶이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어제와...
[2022년 02월호]
굉장히 힘든 때일수록 ‘용기’가 빛이 된다. 희망을 잃을 것 같은 때야말로 ‘용기’가 앞길을 비춘다.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용...
[2022년 01월호]
“어둠은 아직 태어나지 않은 새벽이다.” 철학자 칼릴 지브란(Kahlil Gibran) 해질 무렵 강화도 저수지에 홀로 앉아 지난 시간을 되...
[2021년 12월호]
85년생인 배재민이 철권을 처음 접한 것은 초등학생 때였다. 그는 그 시기를 90년대 후반으로 기억하고 있다. “학교를 마치고 집으로 가는 길 ...
[2021년 12월호]
명랑하고 / 즐겁게 번영하리 / 브라질은 / 모두 건강 / 모두 행복 일상생활 중심에서 환희와 평화의 교향악을 연주하는 지휘자는 틀림없이 어머니일...
[2021년 12월호]
미국 할리우드에서 배우 맷 데이먼(Matt Damon, 1970~)과 벤 애플렉(Ben Affleck)은 절친한 사이로 유명하다. 10세 때부터 알고 ...
[2021년 12월호]
복권방과 횟집, 오래된 목욕탕을 품은 연남동 골목길. 세련된 회색 벽이 이질적인 갤러리카페에 홀리듯 들어섰다. 챕터 투(CHAPTER Ⅱ). 발길 가는...
[2021년 11월호]
양정모가 금메달을 따기 전까지 한국은 올림픽에 일곱 차례 참가해 은 다섯 개, 동메달 일곱 개를 얻는 데 그쳤다. 양정모의 금메달 소식에 《조선일보》는...
[2021년 11월호]
브라질의 / 삼바처럼 / 활기차게 / 벗에게 행복 / 춤추며 오라 태양은 언제나 끊임없이 회전하는 우리 지구의 어딘가를 비춥니다. 마찬가지로 ‘태...
[2021년 11월호]
코로나19의 위세가 좀체 꺾이지 않고 있다. 미국 역시 사정은 비슷하다. 할리우드 스타 중 처음으로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은 이는 톰 행크스(Tom H...
[2021년 11월호]
당신의 ‘틈’은 ‘흠’이 아니다. 우리가 채워갈 작은 호흡이다. ‘문우당서림에서 살아가는 이야기’ 중 《이웃집 퀴어 이반지하》를 쓴 이...
[2021년 10월호]
조지 웨아라는 위대한 축구선수가 있다. 그는 전형적인 흙수저 신화의 주인공으로 통한다. 1966년 아프리카 라이베리아의 수도인 몬로비아 극빈촌에서 태어...
[2021년 10월호]
공생과 / 화락(和樂)의 보토(寶土)는 / 이곳이라며 / 모든 이가 생명의 / 꽃을 피워라 로스앤젤레스국제공항에는 전 세계 비행기가 이착륙하는 ‘...
[2021년 10월호]
업계 은어 중에 ‘과포(誇包)’라는 말이 있다. ‘과대 포장’의 줄임말로 실제 능력이나 됨됨이보다 부풀려 평가된 인물을 지칭할 때 사용한다. 영화, 드...
[2021년 10월호]
2008년 8월 10일 베이징올림픽에 출전한 박태환은 한국 수영 사상 처음으로 금메달을 안겼다. 박태환이 자유형 400m 결승에 진출한 여덟 명 가운데...
[2021년 09월호]

상호 : ㈜조선뉴스프레스 / 등록번호 : 서울, 자00349 / 등록일자 : 2011년 7월 25일 / 제호 : 톱클래스 뉴스서비스 / 발행인 : ㈜조선뉴스프레스 이동한
편집인 : 이동한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상암산로 34, 13층(상암동, 디지털큐브빌딩) Tel : 02)724-6875(독자팀) / 발행일자 : 2017년 3월 2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희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5-서울마포-0073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4-81-59006
Copyright ⓒ topclas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

조선뉴스프레스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독자센터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위원회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